메인메뉴 바로가기 본문으로 바로가기

알림마당

당신의 희망보증해드립니다. 부산신용보증재단은 언제나 당신을 응원합니다.

알림마당

글자크기

게시물 보기

[보도] 부산신용보증재단, 누적보증공급 11조원 돌파

부산신용보증재단, 누적보증공급 11조원 돌파

- 7월부터 부산 소상공인 이차보전 자금하반기 1,000억원 지원 개시

- 자동차 부품기업 특례보증도 업종 확대 및 3차 지원기업으로 보증 확대

 

부산신용보증재단(이하 재단”)10일 누적공급 11조원을 돌파했다고 밝혔다. 1997년에 재단 설립된 이후 9년만인 2006년에 1조원을 돌파한 데에 이어 2009년부터는 다양한 특례보증지원을 통해 보증공급이 급증하였고 창립 20주년을 맞은 작년에는 누적공급 10조원을 달성하였다. 이후로도 적극적인 보증지원 홍보활동과 부산시 경제상황에 대한 맞춤형 특례보증을 제공함으로써, 누적공급 10조원을 달성한지 1년이 채 되지 않은 시점에 11조원 돌파를 이뤘다.

 

재단은 금년 71일부터 금리 2.85%(변동금리, 6.15 기준), 보증료 0.5%‘2018 부산 골목상권 스마일 프로젝트 협약보증상품에 대해 하반기 1,000억원 지원을 재개했다. 부산 자동차 부품기업 특례보증은 도금금형도장열처리 업종에 대한 업종확대와 이륜차, 농기계, 건설기계를 제외한 모든 자동차 부품업체에 대한 지원을 확대하고 완성차업체 매출비중 30%인 자동차부품업계에 대해서도 지원할 수 있도록 3차지원을 6월부터 조기 시행중이다. 최저임금 상승으로 경영애로를 겪고 있는 소상공인을 지원하기위해 1조원 규모의 최저임금 보장에 따른 경영애로기업 지원 특례보증2,000억 규모인 금리 2.01%(변동금리, 7.10 기준) ‘창업 및 일자리창출 특례보증도 연초부터 꾸준히 시행중이다. 또한, KEB하나은행·KB국민은행과 특별출연부 업무위탁 협약보증을 약정하고 300억원을 지원중이다.

 

재단 김용섭 이사장은 이번 누적 공급 11조원 달성은 재단 모든 임직원들의 노력과 많은 부산시 소기업·소상공인 분들의 많은 성원이 있었기에 가능했다.”고 말하며, “재단 임직원들이 창업에서 성공까지, 부산시민의 희망 동반자가 되겠다는 초심을 항상 잃지 않고 힘을 모아 더욱 노력해 어려운 환경에 처한 부산시 소기업·소상공인이 전화위복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돕겠다.”고 앞으로의 포부를 밝혔다.

만족도조사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만족하십니까?
  •  
  •  
  •  
  •  
  •  
의견등록

대표번호 Tel. 051-860-6600